신사참배회개.jpg

▲ 한국기독교부흥협의회 49회 정기총회 참석자들.



㈔한국기독교부흥협의회(한기부)는 30일 오전 서울 서초구 사평대로 쉐라톤서울팔래스강남호텔에서 제49회 정기총회를 열고 새 대표회장에 윤보환(인천 영광교회) 목사를 선출했다. 



윤보환.jpg

윤보환 감독



윤보환 신임 대표회장 은 현재 기독교대한감리회에서 중부연회 감독과 군선교회 이사장, 사회평신도국 위원장을 맡고 있다.


윤 대표회장은 당선 인사말에서 “제가 20년 동안 외쳐온 신사참배 회개 운동을 펼치겠다"며 "우상숭배는 성경에 3~4대의 저주가 있다고 하는데, 내년은 신사참배 우상숭배 80년이 되는 해다. 

아직 민족적인 우상숭배의 회개가 한번도 이뤄지지 않았다. 


모든 역량을 다해 회개의 시간을 마련하려 한다"고 했다.


윤 대표회장은 대규모 연합집회를 열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1970~80년대 우리 민족은 교회 부흥의 때를 맞아 그것은 여의도를 중심한 연합집회의 영향이라고 생각한다"며 "거룩한 촛불 성령집회를 통해 민족의 희망이 교회에 있음을 선언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기부는 민족복음화를 위한 전도대회, 부부수양회, 신학세미나, 6·25전쟁 기념성회 등을 계속 사업으로 추진한다.


해외선교 및 자체 부흥회도 전개한다. 


개회예배에서 장향희 직전 대표회장은 ‘제단의 불’(레 6:12~13)이란 제목으로 설교했으며 이용규 엄기호 목사 등이 축사를 맡았다.


참석자들은 한국교회의 제2 부흥을 위해 개교회 부흥회가 다시 활성화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지역복음화를 위한 전도에 지역 교회들이 연합하고 힘을 모아나가야 한다는데 한목소리를 냈다.

상임회장 임준식 목사, 운영회장 전태식 목사, 총사업본부장 정여균 목사를 각각 선임했다.


한국기독교부흥협의회는 1970년 고 신현균 목사, 조용기 목사 등이 창립한 부흥사 연합기구로, 한국교회 성장과 부흥을 목적으로 설립됐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41 천당 아래 분당, 그 위에 교회당...분당 대형교회들 아직도 부흥 중 imagefile kchristian 2018-01-17 1504
1640 목회자 46% 月 사례비 150만원도 못 받는다 - 5년 전 평균 사례비 213만원 지난해 176만원으로 하락 imagefile kchristian 2018-01-17 1407
1639 한교총 "이단문제 강력 대처·동성애와 동성혼 입법 저지" - 신년하례회 갖고 올해 5개 중점 사업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1385
1638 KWMA, 인터콥 조사한다 - 선교 방식 또 다시 도마에 올라 kchristian 2018-01-10 1441
1637 평창 오는 北에 비행기·배 지원 해주는 것도 안된다 - 국제적 대북제재와 충돌 가능성... 北대표단 육로 이동 유력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1381
1636 재정 어렵다고...기감, 이단에 교회 건물 팔았다 - 지난해 4월 하나님의교회에 마포 지역 교회 매각한 사실 드러나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1389
1635 1,000만 돌파 <신과 함께>...'죄'와 '죽음' 조명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1413
1634 교회 안에 십자가를 걸어두면 안 된다고요?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1347
1633 <새해 목표·표어로 미리 보는 2018 한국교회> "교회는 교회다워지고 예수 안 믿는 이들 믿게 하는 한 해"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1354
1632 "새해 이 땅에 자비와 긍휼을 베푸소서" - 새해 첫날 한국기독실업인회 금식통곡기도 imagefile kchristian 2018-01-03 1484
1631 '기독교 박해' 요주의 국가 중국·인도·나이지리아 - 영국 '릴리즈인터내셔널' 지목...베트남, 북한, 이란, 이집트도 요주의 kchristian 2018-01-03 1450
1630 '가나안 성도' 5년 새 배로 늘어 - 한목협 '2017 한국인의 종교생활과 의식조사' kchristian 2018-01-03 1406
1629 한국교회에 대한 호감도 "개신교 9.5%, 불교는 40.6%" - 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 조사 결과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8-01-03 1385
1628 '성경 암송왕' 성진이, 이젠 1000절까지 술술 imagefile kchristian 2018-01-03 1436
1627 통합 목회자들의 외침 "하나님의 공의 드러나길" - 예장통합 재판국, 동남노회 선거무효소송 첫 심리.. 15명 전원 참석 imagefile kchristian 2017-12-20 1561
1626 세월이 흘러도 변함없이 찾아오는 "성탄 선물" - 37년째...16년째... 은혜와 감동 전하는 두 공연 imagefile kchristian 2017-12-20 1550
1625 <교계, "가나안교회" 사역주목> 우리는 가나안교회 로 간다 - '새로운' 교회 찾아다니는 가나안신자 190만명 imagefile kchristian 2017-12-20 1431
1624 명성 교인들 "김하나 목사님 사임하십시오" imagefile kchristian 2017-12-13 1555
1623 "민족 평화, 교회 변혁의 십자가 감당하자 " - 이홍정 NCCK 총무취임 imagefile kchristian 2017-12-13 1497
1622 노숙인 특수목회 이병선 목사 '도둑 맞은 헌금' 출간 imagefile kchristian 2017-12-13 1491